전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구매 늘린다...작년比 5%↑ 93억원어치 목표
전남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구매 늘린다...작년比 5%↑ 93억원어치 목표
  • 이로운넷=김상권 주재 기자
  • 승인 2020.03.05 1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유관기관 협약, 온라인 플랫폼 구축 등 구매 내실화
“공공구매 통한 안정적인 판로 확보와 자립역량 확대되길
출처/전라남도

전라남도는 공공구매 목표액을 지난해 보다 5% 증가한 93억원으로 정하고 사회적경제기업제품 공공구매를 본격 추진한다고 5일 밝혔다.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는 물품, 용역서비스를 구매할 경우 의무적으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우선 구매토록 해 판로 확대를 통한 자생력을 높여주기 위한 제도다.

도는 목표액 달성을 위해 ‘전라남도 공공구매 온라인 플랫폼(www.namdosenetwork.com)’을 운영해 ▲공공구매 제품 수요조사, 기업 생산품 DB현황 등 제품 등록·관리 ▲기관별 찾아가는 공공구매 교육 및 상담 등 수요와 공급의 매칭 등을 지속적으로 실시하며, 공공기관의 도내 사회적경제기업제품 우선구매 실적을 분기마다 기관별 홈페이지에 공시키로 했다.

특히 나주 빛가람 혁신도시 16개 공공기관, 전남도 교육청․교육지원청, 출자・출연기관 등 도내 유관 공공기관과 함께 사회적경제기업이 참여한 사회적경제 활성화 및 네트워크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확대·신설된 물품구매 적격심사 및 계약 이행능력 심사 시 입찰가점을 적극 안내하고, 도와 발주계약시 5천만원 이하의 물품․용역은 우선적으로 수의계약이 이뤄질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염성열 전남도 사회적경제과장은 “최근 코로나19 등으로 인해 도내 사회적경제기업들이 판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공공구매를 통해 안정적인 판로를 확보하고 자립역량을 키울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