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세상을 창업하는 ‘4.0창업경진대회’ 개최
신용보증기금, 세상을 창업하는 ‘4.0창업경진대회’ 개최
  • 이로운넷=최범준 인턴 기자
  • 승인 2019.06.26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적 아이템 보유한 우수 스타트업 166개팀 참가
입상자는 보증·투자·컨설팅 통해 사업화 지원
신용보증기금, 4.0창업경진대회 시상식 / 사진 : 신용보증기금

‘나는 세상을 창업한다!’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이 지난 25일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에서 ‘2019년 신용보증기금 4.0창업경진대회’를 개최했다.

올해로 11회째를 맞은 이번 창업경진대회는 창업팀 166개팀이 예선에 참가했고, 이중 4차 산업혁명 부문 8개 팀, 공공데이터 활용부문 4개 팀이 본선에 올라 열띤 경연을 펼쳤다. 4차 산업혁명 부문 대상은 ‘인투시’가, 공공데이터 부문 대상은 ‘에이티소프트’가 각각 선정됐다.

‘인투시’는 디스플레이 패널을 가구나 가전제품 등에 설치해 문을 열지 않아도 내부를 볼 수 있도록 개발했으며, 에이티소프트는 시각장애인을 위해 공공 민원문서를 점자로 자동 변환하는 솔루션을 개발해 보급하고 있다.

이외에도 최우수상 ‘이플마인드’, ‘Wesh’, 우수상 ‘Polaris3D’, ‘트러스트리’가 선정되는 등 수상자들에게 상장과 함께 총상금 1천9백만 원이 수여됐다. 공공데이터 활용 부문 상위 2개 팀은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제7회 범정부 공공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에 본선 후보자로 추천됐다.

윤대희 신용보증기금 이사장은 “미래를 향해 도전하는 창업자의 패기와 열정은 우리 경제의 미래이고 희망”이라며, “창업자가 꿈을 이어가는 길에 힘이 될 수 있도록 신보가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