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자치구별 사회적경제 중간지원조직 한 눈에 보기
서울 자치구별 사회적경제 중간지원조직 한 눈에 보기
  • 이로운넷=박유진 기자, 진재성·유주성·노산들 인턴기자
  • 승인 2020.02.12 0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경제 1.0' 결과 24개 자치구서 중간지원조직 활동 중
구청 직영, 마을공동체 사업 같이 하는 곳도

서울시는 ‘사회적경제 1.0 발전단계(2012~2018년)’에서 사회적경제기업 생태계 조성 전략을 추진했다. 그 핵심으로 자치구 단위 인프라 구축을 지원하는 ‘자치구 사회적경제생태계조성사업’을 진행했다. 그 결과 현재 서울시 25개 자치구 중 24개 자치구에 중간지원조직이 마련돼있다.

2020년 2월 기준, 동작구·서대문구·중랑구 등 3개구는 현재 해당 사업과는 독립적으로 구청이 직접 운영한다. 자치구 사회적경제생태계조성사업에 참여하는 중구·강남구 등 2개 구에서는 사회적경제생태계 조성사업단이, 나머지 19개 구에는 그다음 단계인 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가 설립돼 운영 중이다. 이중 도봉구·서대문구·성북구는 마을공동체 지원사업까지, 서대문구는 주민자치 사업까지 함께 하고 있다.

<이로운넷>은 올해 2월을 기준으로 자치구별 중간지원조직의 단계, 운영방식, 설립연도, 센터장명, 연락처 등을 정리했다.

자치구별 사회적경제 중간지원조직 정보. /디자인=윤미소
자치구별 사회적경제 중간지원조직 정보. /디자인=윤미소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