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문제‧공익’ 위한 비영리 스타트업 6개팀 쇼케이스
‘사회문제‧공익’ 위한 비영리 스타트업 6개팀 쇼케이스
  • 이로운넷=양승희 기자
  • 승인 2019.11.13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을지로 페럼타워서 협업 가능성 모색하는 행사 개최
4.7:1 경쟁률, 청년‧친환경‧장애인‧난민 등 주제로 한 사업
오는 14일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2019 비영리스타트업 쇼케이스’가 열린다./사진제공=서울시
오는 14일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2019 비영리스타트업 쇼케이스’가 열린다./사진제공=서울시

사회문제 해결과 공익을 위한 창의적 사업을 진행하는 비영리스타트업 지원사업에 청년 문제, 친환경 소비, 정신장애인 지원, 이주민‧난민 등을 조명한 6개 팀이 선정됐다. 

서울시NPO지원센터는 오는 14일 서울 을지로 페럼타워 페럼홀에서 ‘2019 비영리스타트업 쇼케이스’를 개최한다. 비영리스타트업은 사회문제 해결과 공익을 위한 창의적 사업을 갖는 초기 단계의 조직이다.

이번 쇼케이스는 올해 선정된 6개 팀들이 인큐베이팅 지원 사업을 통해 시도한 사업 아이디어를 소개하고, 민간재단‧공공기관‧소셜벤처투자자‧중간지원조직 등 공익활동을 지원하는 다양한 조직과의 협업 가능성을 모색하는 자리다. 

센터는 지난 2017년부터 시민들의 창의적인 아이디어가 사회변화를 위한 실제 사업으로 구현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비영리스타트업 인큐베이팅 프로그램’을 시작했다. 2017년 5개 팀, 2018년 7개 팀을 선정해 ‘기술, 인권, 공동체’ 등 다양한 주제의 사업을 지원했다.

초기 아이디어를 구현할 수 있는 환경과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지원금과 단계별 맞춤형 인큐베이팅, 파트너 기관 연계 등을 종합 지원한다. 2019년에는 4.7:1의 경쟁률로 6개 팀을 선정하고 5개월 동안 청년 문제, 친환경 소비, 정신장애인 지원, 이주민‧난민을 주제로 인큐베이팅을 진행했다.

선정된 팀은 ▲니트생활자(백수 기간 사회적 단절을 경험하는 청년들이 연결되고 협업하는 커뮤니티 플랫폼) ▲대학알리(대학사회의 알 권리를 보장하고 대학생들의 문화와 담론을 담는 컨텐츠를 만드는 비영리 독립 언론) ▲리듬오브호프(미디어 관련 재능기부를 통한 온라인 모금 컨텐츠 제작, 소외계층 모금을 지원하는 봉사 단체)다. 

▲밀크포라오(친환경 나뭇잎 접시를 활용한 라오스 현지 농가 소득 증대 및 플라스틱 용기 사용 절감 프로젝트) ▲안티카(정신장애인‧정신질환 보유자의 문화예술 창작 지원을 통한 자립 지원, 사회적 편견 해소를 위한 ‘매드프라이드 서울’ 기획과 실행) ▲호모인테르상호문화적 관점의 통역 교육 프로그램 개발을 통한 난민/이주민 통역 활동가 역량강화 지원)도 이름을 올렸다.

이번 쇼케이스는 시민 누구나 서울시NPO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사전 등록을 하거나 현장신청을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비는 무료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