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대학생과 CSR 실천하는 ‘러브지니’ 6기 진행
LG전자, 대학생과 CSR 실천하는 ‘러브지니’ 6기 진행
  • 양승희 기자
  • 승인 2019.03.2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인권‧윤리‧환경‧안전보건‧사회공헌 분야 32명 교육 및 멘토링
LG소셜캠퍼스 지원 기업, CSR 현장 방문…입사시 가산점 부여
CSR 아카데미 ‘러브지니 6기 발대식’에 대학생 32명이 참석했다./사진=LG전자
CSR 아카데미 ‘러브지니 6기 발대식’에 대학생 32명이 참석했다./사진=LG전자

LG전자가 대학생에게 사회적 책임에 대한 인식을 심어주기 위한 CSR 아카데미 ‘러브지니’를 진행한다.

LG전자는 이달 22~23일 서울 LG트윈타워, 경기도 광주 곤지암리조트에서 ‘러브지니 6기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발대식에는 지원자 1000여명 가운데 선발된 대학생 32명이 참석한다.

2014년 시작한 ‘러브지니’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운영하는 CSR 인재육성 프로그램이다. 선발된 학생들은 8월 중순까지 약 5개월간 노동과 인권, 윤리, 환경, 안전보건, 사회공헌 등 CSR에 관한 체계적인 교육 및 멘토링을 받게 된다. 

또한 사회적 이슈에 대해 스스로 고민하고 기획한 CSR 활동을 실행하며, LG소셜캠퍼스가 지원하는 사회적경제 기업을 방문하는 등 다양한 활동도 진행한다. 32명 중 활동성적이 우수한 학생은 해외법인 및 CSR 현장을 방문하는 기회를 얻게 된다. 수료자 전원에게는 LG전자 신입사원 입사 지원 시 가산점을 부여한다.

지난해 러브지니 5기의 ‘동기찾기 프로젝트’는 안전 의식 개선에 긍정적 효과를 거뒀다. 국내 급성 심정지 환자의 생존율이 10%가 안 되는 상황에 문제의식을 갖고, 충남대와 협업해 캠퍼스 안에 자동심장제세동기(AED)의 위치를 알리는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배두용 LG전자 부사장은 “다양한 연령층을 대상으로 사회적 책임을 이해하고 실천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진행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드는 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