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품 브랜드숍 어퓨, 사회적기업 ‘오티스타’와 손잡고 7품목 출시
화장품 브랜드숍 어퓨, 사회적기업 ‘오티스타’와 손잡고 7품목 출시
  • 양승희 기자
  • 승인 2018.08.22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랑이풀 성분’ 마데카소사이드 시리즈, 자폐인이 그린 호랑이로 디자인
화장품 브랜드숍 ‘어퓨’가 사회적기업 ‘오티스타’와 협업해 출시한 마데카소사이드 시리즈.
화장품 브랜드숍 ‘어퓨’가 사회적기업 ‘오티스타’와 협업해 출시한 마데카소사이드 시리즈.

에이블씨엔씨의 화장품 브랜드숍 ‘어퓨’가 사회적기업 ‘오티스타’와 디자인 협업 제품을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협업으로 선보인 제품은 ‘마데카소사이드 크림’ ‘마데카소사이드 시카 겔’ 등 7품목이다. 어퓨 마데카소사이드 시리즈는 피부 진정과 손상 회복에 효능이 있는 호랑이풀 성분을 함유했으며, 민감한 피부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협업 제품에는 자폐인이 직접 그린 호랑이 그림이 들어갔다. 오티스타는 ‘함께 살아가는 아름다운 세상의 회복’을 목표로 하는 사회적기업으로, 자폐인들의 그림이나 디자인을 활용한 사업을 펼치고 수익금은 자폐인의 독립생활, 사회통합 등을 위해 사용한다.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에게 주문 1건당 호랑이 그림이 들어간 양말 1개를 증정해 더 많은 이들의 참여를 이끈다.

조정민 어퓨 사업 본부장은 “마데카소사이드 시리즈에 호랑이풀 성분이 들어있다는 점에 착안해 자폐인들의 아름답고 독특한 호랑이 그림을 제품에 디자인으로 새겼다”며 “앞으로도 사회의 여러 구성원들과 함께 더 좋은 사회를 만들어 갈 수 있는 ‘착한 동행’을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제공. 에이블씨엔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