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광주시, ‘2019년 전국 자활분야 시·군 평가’ 복지부 장관상 수상
경기도 광주시, ‘2019년 전국 자활분야 시·군 평가’ 복지부 장관상 수상
  • 이로운넷=유주성 인턴 기자
  • 승인 2020.02.04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립기반 조성 위한 사업을높이 평가 받아

 

광주시청전경./사진=광주시
광주시청전경/사진=광주시

경기도 광주시(시장 신동헌)는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 이하 복지부)가 전국 229개 지방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전국 자활분야 시·군 평가’에서 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자활분야 실적이 우수한 지자체에 대한 포상을 통해 일선 기관을 격려하고 시·군 실적향상과 자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평가는 2019년 자활사업 참여 수급자의 취·창업률 및 탈수급률, 내일키움·희망키움 통장가입률, 자활기금(기업) 활성화, 자활사업 추진실적을 기준으로 했다. 

시는 ▲취업능력 향상 사업지원, ▲신규사업단 출범, ▲자활생산품 홍보 및 판매, ▲자활한마음 축제, ▲특수시책 추진 등 자립기반 조성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높이 평가를 받았다.

시 관계자는 “2020년에도 저소득층의 취·창업을 위한 자활촉진 및 자활기반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