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토어 36.5플러스’로 가치 소비하러 가자!
‘이스토어 36.5플러스’로 가치 소비하러 가자!
  • 이로운넷=박유진 기자
  • 승인 2020.01.28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용노동부, 사회적경제 판로지원 통합플랫폼(e-store 36.5+) 구축 완료
사회적경제기업 888개사 등록·작년 11억6천만원 매출 올려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원장 김인선)은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를 온라인으로 지원하는 ’사회적경제 판로지원 통합플랫폼(e-store 36.5+)‘ 구축을 마쳤다고 28일 밝혔다.

사회적경제기업 판로지원 통합플랫폼(e-store 36.5+)의 주요 기능은 ▲사회적경제 상품몰 ▲공공조달 정보 제공 ▲판로지원 정보 관리 시스템 등이다. /사진=e-store 36.5+ 홈페이지

통합플랫폼(e-store 36.5+)은 사회적경제기업 상품을 구매할 수 있는 대표 상점(쇼핑몰)이자 공공기관의 조달정보 및 판로지원사업 정보 등을 알려주는 누리집이다. 작년 말 기준 888개사 1만 7,540개 상품・서비스가 등록돼있으며, 한 해 동안 11억 6천만 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에 따라 이용자는 자신의 누리집 방문 이력을 분석한 맞춤형 상품을 추천받을 수 있고, 스마트폰으로도 편리하게 구매할 수 있다. 또한, 사회적경제기업 회원은 자사의 제품을 등록해 판매할 수 있고, 오는 7월부터는 공공기관별 구매실적 분석 자료를 보고 영업에 활용할 수 있다.

일반 국민은 사회적경제기업 뿐만 아니라 장애인표준사업장 등에서 만든 제품도 손쉽게 구매함해 사회적 가치를 높이는 소비를 할 수 있다.

사회적경제기업은 자사가 원하는 형태로 제품의 상세페이지를 제작할 수 있고, 어떤 공공기관이 언제, 무엇을 주로 구매하는지 분석한 자료를 전자우편이나 누리집을 통해 확인해 영업 등에 활용할 수 있다.

공공기관은 누리집 이용자들로부터 우수상품을 추천받을 수 있고, 사회적경제기업과 협업사업(청소용역, 돌봄서비스 등)을 제안하는 기능도 갖췄다.

그 밖에 다른 상점(쇼핑몰)과 상품정보 연동, 도매가 주문 기능 등도 제공한다.

작년 4월에 사업보고서를 제출한 사회적기업 2,062개사 기준 자료. /자료=고용노동부

고용노동부는 공동판매장 조성·운영, 상품경쟁력 및 유통채널 입점역량 강화 지원 등 사회적기업 제품 소비 활성화 및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사업들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로 인해 전체 사회적기업의 매출 규모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김인선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장은 “통합플랫폼을 통해 국민과 사회적경제기업의 접점을 확대하고, 다양한 사회적 가치 창출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