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60세대 관점으로 풀어낸 도시재생 창업 성과는?
5060세대 관점으로 풀어낸 도시재생 창업 성과는?
  • 이로운넷=고우용 시니어 기자
  • 승인 2019.12.02 1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중년 도시재생 창업지원 ‘Jump-Up 5060’ 성과공유회 개최
총 25개 (예비)창업팀 참가...공간·사람·서비스 등 시니어 관점으로 풀어내
Jump-Up 5060 성공유회/사진제공=언더독스
Jump-Up 5060 성공유회/사진제공=언더독스

5060 세대의 관점으로 풀어낸 도시재생 창업 성과공유회가 진행됐다. 실전창업교육 전문기관 언더독스(대표 김정헌)는 29일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주최하고,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주관한 신중년 도시재생 창업지원 프로젝트 'Jump-Up 5060 성과공유회'를 성공적으로 협력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성과공유회는 일반적인 경쟁 구도의 데모데이에서 벗어나 지역혁신 창업가가 되기 위한 성장 과정을 공유하고, 새롭게 시작되는 커리어를 축하하는 컨셉으로 구성됐다. 이날 행사에는 사업 주최기관인 한국토지주택공사, 주관기관인 서울시50플러스재단, 협력기관인 언더독스의 임직원 등을 비롯해 창업지원기관 스타트업, 예비 창업자 등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성과 공유와 네트워킹 프로그램이 펼쳐졌다.

최종 25개 팀이 각 사업 아이템에 따라 공간, 사람, 서비스 등 3개의 큰 그룹으로 구분되어 성과를 공유했다. ▲스몰웨딩타운 형성 및 컨설팅 ▲전문가와 함께 하는 취미공유카 ▲예비 요식업 창업가를 위한 컨설팅 ▲지역기반 반려동물 지원 플랫폼 ▲책방 및 시니어 커뮤니티 공간 등을 사업 아이템으로 발표했다.

신중년 도시재생 창업지원 프로젝트 ‘Jump-Up 5060’은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서울시50플러스재단이 경험과 지혜를 바탕으로 도시재생 창업을 준비하는 신중년(만 50~64세)을 발굴하고 지원하여, 지역사회와 도시재생 생태계 활성화에 기여하는 사업으로, 언더독스는 창업교육과 코칭 등을 담당하는 파트너로 함께 협력하고 있다.

창업교육 강의와 코칭을 진행한 언더독스 조상래 대표는 “기존 창업 교육은 청년에 초점이 맞춰져 있어 진행 속도가 상당히 빨라 신중년 창업가들이 잘 소화할 수 있을지 대한 걱정이 앞섰다”며, “그러나 하고자 하는 일에 대한 열정과 교육에 임하는 진지한 태도, 실제로 발로 뛰는 실행력들을 가까이서 지켜보며 오히려 코치들이 많이 자극을 받고, 배울 수 있는 시간이었다”라고 말했다.

한국토지주택공사와 서울시50플러스재단 관계자는 “경험과 지혜를 겸비한 신중년만의 관점으로 지역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혁신 창업가로서 사업을 지속 및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앞으로도 신중년 창업을 적극 장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