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협중앙회, 서울시와 ‘상생상회’ 지역특산품 입점 MOU
신협중앙회, 서울시와 ‘상생상회’ 지역특산품 입점 MOU
  • 이로운넷=양승희 기자
  • 승인 2019.11.26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상생교류사업단 26일 ‘지역특화 상생교류사업 확대 업무협약’
완도제일신협 해조류, 대관령신협 황태류, 동계신협 밤‧엿 등 판매
26일 신협중앙회는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과 서울시 안국동 소재 상생상회 회의실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송수현 신협중앙회 사회적경제부장(왼쪽)과 조혜원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 단장./사진제공=신협중앙회
26일 신협중앙회는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과 서울시 안국동 소재 상생상회 회의실에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송수현 신협중앙회 사회적경제부장(왼쪽)과 조혜원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 단장./사진제공=신협중앙회

서울시 안국동에 위치한 ‘상생상회’에 미역, 다시마, 김, 황태, 밤, 엿 등 신협의 지역 특산품이 입점돼 소비자들을 만난다.

신협중앙회는 26일 서울시 안국동 상생상회 회의실에서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과 지역 특산품 육성을 위한 ‘지역특화 상생교류사업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서울시지역상생교류사업단은 자체 상설매장 ‘상생상회’에 신협의 지역 특산품 입점 및 전시를 지원하고, 신협은 상생상회에 대한 홍보 및 마케팅을 지원할 예정이다.

상생상회 입점을 신협 상품은 완도제일신협의 미역·다시마·김, 대관령신협의 황태류, 동계신협의 밤·엿, 전주한지 생활용품 등으로 여러 절차를 거친 후, 시범 입점돼 시민들에게 판매된다.

양 기관은 향후 판로 협력, 네트워크 연계, 정보교류 등 지역상생교류 활성화를 위한 공동의 협력모델을 발굴한다. 신협 측은 “전국 140개 지방자치단체에 884개 조합이 있는 신협이 지자체 및 다양한 유관 기관 네트워크를 보유한 서울시지역상생교류 사업과 협약을 맺어 향후 지역특화산업 육성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송수현 신협중앙회 사회적경제부 부장은 “이번 협약이 미래 지역특화산업의 성장과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앞으로 신협중앙회 차원에서 지역 특산품의 판로와 홍보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펼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