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컬푸드에도 사회적경제 바람 분다
로컬푸드에도 사회적경제 바람 분다
  • 이로운넷 대구=정지용 통신원
  • 승인 2019.11.15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회 대구․경북 로컬푸드 축제 및 로컬푸드협동조합 협의회 출범
15일 대구문화방송 앞 마당에서 개최

로컬푸드에도 사회적경제 바람이 분다.

대구시와 경상북도는 도시와 농촌 상생이라는 주제로 생산자와 소비자의 상호이해 폭을 넓혀 지역 농·특산물의 소비를 촉진하는 '제1회 대구․경북 사회적경제 로컬푸드'를 15일 대구문화방송 앞 마당에서 개최한다. 

특히 이번 축제는 ‘대구경북로컬푸드협동조합협의회 출범식’과 함께 진행된다. 협의회는 협동조합농부장터(대구), 상주로컬푸드협동조합(경북) 등 9개의 지역 로컬푸드 협동조합과 영농조합이 참여하고 있으며 상호 협력체계 구축, 공동 물류, 도농 교류, 교육 및 정책연구 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날 행사는 도농장기자랑, 농가 3분 마이크(생산물 홍보), 농민직거래장터, 먹거리장터와 김장, 먹거리만들기 체험행사 등 소비자와 생산자가 함께하는 다양한 행사로 구성된다. 11시부터 12시까지 진행되는 ‘축제 생방송’은 직거래 장터와 축제 현장의 생생한 모습을 담아 방송해 로컬푸드에 대한 홍보와 인식확산이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지역 경제 선순환’이라는 점에서 로컬푸드와 사회적경제는 일맥상통하다”라며 “협의회의 활동을 통해 사회적경제와 로컬푸드의 협업 모델을 만들어 지속적인 성장 동력의 발판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