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음악·미술 맛봐요"...제주도 청년 창작자 기획전
"제주도 음악·미술 맛봐요"...제주도 청년 창작자 기획전
  • 이로운넷=고우용 시니어 기자
  • 승인 2019.08.26 13: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텀블벅, 제주문화예술재단과 '맑은 날, 제주' 기획전 개최
지역을 기반으로 한 창작자들의 창작 활동 지원 기반 마련
맑은 날, 제주/자료제공=제주문화예술단
맑은 날, 제주/자료제공=제주문화예술단

텀블벅이 지역 사회 문화예술 콘텐츠 활성화에 두 팔을 걷어붙이고 나섰다.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텀블벅(대표 염재승)’은 제주문화예술재단과 함께 제주도에서 활동 중인 청년 문화예술 창작자를 위한 <맑은 날, 제주> 기획전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맑은 날, 제주>는 청년 예술가의 시선에서 바라본 제주도를 주제로 음악, 미술, 공예, 디자인 등 다양한 크라우드 펀딩 프로젝트 기획전으로, 오는 9월 8일까지 20건 내외의 프로젝트가 소개된다.

이번 프로젝트에서 제주의 문화와 자연을 소개하는 <바람이 돌고 돌다 쉬어가는 섬, 제주를 노래하다>나 제주의 이미지와 소리를 엮어 제작된 <빛소리 EP앨범 ‘위 미’>의 경우 단순히 관광지로만 생각했던 제주에 대해 다시 한번 돌아볼 수 있다는 것이 새롭다.

이외에도 △제주 설문대 할망과 돌하르방을 모티브로 해서 제작된 드림캐쳐와 키링 △수입 맥주병에 제주 사계절의 향을 담은 업사이클링 프로젝트 △해양 생물 보호의 중요성을 전파하기 위해 플라스틱 칫솔을 대체한 대나무 칫솔 프로젝트 등 제주도의 문화를 알리고, 환경 보호에 앞장설 수 있는 프로젝트들도 눈길을 끈다.

염재승 텀블벅 대표는 “아직까지 지역 사회를 기반으로 활동 중인 문화예술 창작자들은 자신의 창작물을 홍보하고, 커뮤니티를 형성하는 데 어려움이 있지만, <맑은 날, 제주>로 그 갈증이 해소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텀블벅은 제주도를 넘어 더 많은 지역 기반의 창작자가 지속적으로 창작 활동을 영위하고, 자립할 수 있는 기반이 될 수 있도록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작년에 이어 올해 2번째 개최되는 제주문화예술재단 기획전인 <맑은 날, 제주>는 제주도 문화예술 콘텐츠를 발굴하고, 관심을 환기하는 한편 청년 문화예술 창작자들이 지속적으로 창작 활동을 이어갈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제주 청년 문화예술 창작자들은 텀블벅에서 후원금은 물론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를 동시에 확보해 크라우드 펀딩 성공을 바탕으로 한 단계 도약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한다.

자세한 내용은 텀블벅 내 '맑은 날, 제주: 제주문화예술재단 기획전' 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