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수출규제 정확히 알자" 서울시 12일 공개교육 개최
"일본 수출규제 정확히 알자" 서울시 12일 공개교육 개최
  • 아로운넷=양승희 기자
  • 승인 2019.08.09 09:43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제도, 진행 상황, 대응 요령 설명…시민 누구나 참여 가능
정부‧서울시 정책 소개 → 체계적 대응해 기업 피해 최소화
지난 2일 열린 일본 수출규제 관련 대책회의에서 모두 발언하는 박원순 서울시장./사진제공=서울시
지난 2일 열린 일본 수출규제 관련 대책회의에서 모두 발언하는 박원순 서울시장./사진제공=서울시

서울시가 일본 정부의 화이트리스트 배제에 따라 ‘일본 수출규제 정확하게 알기’를 주제로 공개 교육을 진행한다.

교육은 오는 12일 오후 1시 20분부터 90분간 서소문별관 후생동 4층 대회의실에서 진행된다. 서울시 직원뿐만 아니라 기업‧일반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도록 공개한다. 일본 수출 규제와 관련된 제도, 진행 상황, 대응 요령을 정확하고 상세하게 이해하기 위해 마련됐다.

일본 수출규제에 대한 배경과 제도에 대한 설명부터 현재 정부와 지자체에서 추진 중인 대응 정책까지 아우르며, 총 4가지 주제로 90분간 진행된다. 

△국제통상법 전문가 송기호 변호사가 일본 수출규제 배경과 제도를 설명한다. △전략물자의 수출입관리 업무를 전담하는 전략물자관리원의 김소양 연구위원이 일본 수출규제 주요 내용에 대해 이야기한다.

△범정부 차원에서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국내 기업들의 소재부품 수급 애로와 피해를 신속하고 전방위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소재‧부품 대응지원센터 배근태 사무관은 일본 수출규제에 따른 정부 대응 정책을 소개한다. △이방일 서울시 경제정책과장은 피해조사단 구성 운영 및 자금융자지원 등 서울시 차원의 일본 수출규제 대응 정책을 알린다.

서울시는 지난 2일 일본 정부가 우리나라를 화이트리스트(수출심사 우대국)에서 배제하기로 결정함에 따라 행정1부시장을 중심으로 하는 ‘종합대책상황실(8.5)’을 전면 가동 중이다. 

이방일 서울시 경제정책과장은 “이번 교육은 서울시 직원과 관계자부터 일본 수출규제의 배경 및 내용을 정확히 숙지하고 체계적으로 대응해 나가기 위함”이라며 “일본 수출규제에 대해 정확하게 이해하고 기업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이사랑 2019-08-09 15:29:03
알아야 대응을 잘할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