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네트웍스, 착한 렌터카 ‘모빌리티 뱅크’ 2기 공모
SK네트웍스, 착한 렌터카 ‘모빌리티 뱅크’ 2기 공모
  • 이로운넷=고우용 시니어 기자
  • 승인 2019.07.29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월 중 2주간의 공모 및 심사...선정 기업 대상 차량 전달 예정
2019사회적경제박람회에서 사회적가치 창출 인정, 보건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사진제공=sk네트웍스
사진제공=sk네트웍스

SK네트웍스(대표 최신원·박상규)의 ‘모빌리티 뱅크’가 두 번째 지원대상 공모에 나선다.

모빌리티 뱅크는 SK네트웍스의 렌터카 사업 브랜드인 ‘SK렌터카’가 보유한 중고 경상용차(다마스)를 활용해 경제적 이유 등으로 자동차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사회적 기업 등에 1년간 무상 임대 해주고 업체 특성에 맞춰 사회적 가치를 만드는 상생 협력 모델이다.

SK네트웍스는 오는 8월 9일까지 2주간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자활기업, 소셜벤처 등 사회적 경제 관련 기업을 비롯하여 청년창업가, 스타트업 등 지원을 필요로 하는 희망기업들로부터 신청을 받아 심사를 거쳐 대상 기업을 선정하고 8월 중 해당 기업에 차량을 전달할 예정이다.

SK네트웍스는 모빌리티 뱅크 2기 지원 차량은 1기와 같은 ‘다마스’로 선정했고, 계약기간(1년) 동안 보험, 정비, 스마트링크(차량관리솔루션) 등 SK렌터카의 특화된 서비스와 혜택을 제공한다.

SK네트웍스는 지난해 ‘모빌리티 뱅크’ 1기 론칭을 통해 사회적경제 기업 58개사를 선정했다. 참여 기업들은 ‘모빌리티 뱅크’를 통해 ▲차량 구매 ▲보험 ▲수리 ▲정비 등 유지 비용을 절감할 수 있었으며, 이를 바탕으로 △안정적인 사업 운영 △소독 △방역 △냉난방기 세척업 등과 같은 신규 사업을 추진함과 동시에 16명의 신규 일자리도 창출했다.

다양한 무상 서비스도 함께해 유‧무상 사회서비스를 제공받은 취약 계층이 1만7048명에 이르고, 참여 기업들은 기존의 노후 차량 대체를 통해 사고 위험률을 낮추는 등 안정적 근무환경을 조성한 것으로 회사측은 파악했다.

SK네트웍스는 모빌리티 뱅크 1기 운영을 통해 수혜 기업 58개사와 함께 신규 고용 16명, 취약 계층 1만 7천여 명에 서비스를 창출한 사회적 가치에 대한 공로뿐만 아니라 참여 기업과 함께 성금을 조성해 사회적 경제 육성 기금으로 기부하는 등의 공로를 인정받아 최근 대전에서 개최된 '사회적경제 박람회'에서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소독과 청소업을 운영 중인 김남관 (주)제로브이 자활기업 대표는 “부산은 좁은 골목과 도시 고속도로, 유료 터널이 많은데 경상용차로서 운전이 쉽고 통행료가 반값인 ‘모빌리티 뱅크’의 다마스가 효자 노릇을 해줬다”며 “기존의 차는 낡아서 일거리 수주에 애로사항이 많았는데 ‘모빌리티 뱅크’의 차는 쌩쌩해 어디든 갈 수 있어서 보다 많은 일거리를 확보하게 됐고 더불어 ‘자신감’도 얻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김 대표는 “취약 계층 대상 무료 청소도 하면서 베풂을 받는 입장에서 주는 입장이 되니 너무 뿌듯하다”고 덧붙였다.

SK네트웍스 관계자는 “1기 조사 결과 92% 이상이 ‘모빌리티 뱅크’에 ‘만족’하고 ‘주변에 적극 추천한다’고 응답했다”며 “1기의 운영 노하우를 기반으로 ‘모빌리티 뱅크’ 2기 역시 참여 기업들이 만족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며, 2기 운영을 통해, 보다 많은 사회적 가치가 창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모빌리티 뱅크’가 제공하는 무상 대여 차량 지원을 받고 싶은 희망기업들은 SK렌터카 홈페이지(www.skcarrental.com)에 접속, 팝업 게시물 내 신청서를 다운로드 받아 작성 후 8월 9일까지 응모하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