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사회적경제기기업 금융·투자 접근성 확대
부산시, 사회적경제기기업 금융·투자 접근성 확대
  • 이로운넷=박미리 기자
  • 승인 2019.07.19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부산시-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업무협약 체결
“사회적경제기업 경쟁력 강화 위해 협력 분야 확대할 것”
부산시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지역본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동부지부와 협약을 맺었다./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지역본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동부지부와 협약을 맺었다./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가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정책자금 지원 등 성장기반 마련을 위해 팔을 걷었다. 부산시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지역본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동부지부와 18일 부산시청 소회의실에서 ‘사회적가치 실현 및 지역공동체 상생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진행했다.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중소기업창업 및 진흥기금과 정부 위탁사업을 통해 정책자금 투·융자 지원, 글로벌화 및 수출마케팅 지원, 인력양성, 창업 및 기술지원 등 중소벤처기업들을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취약계층 일자리창출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융자지원 등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있다.

협약내용은 △사회적경제기업 경영역량 강화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교육 훈련 지원 △사회적경제기업에 대한 진단 및 정책자금 지원 △사회적경제 관련 인력 및 지식, 정보 교류 △사회적경제 관련 워크숍 및 세미나 등 공동 개최 등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상호협력 등이다.

협약식이 끝난 이후에는 사회적경제기업 경영·금융 상담회가 진행됐다.
협약식이 끝난 이후에는 사회적경제기업 경영·금융 상담회가 진행됐다./사진제공=부산시

한편, 협약식이 진행된 후 오후 2시부터 부산시는 (사)부산사회적기업연구원과 함께 부산시청 1층 대회의실에서 사회적경제기업의 자금조달 및 금융 접근성 제고를 위한 ‘사회적경제기업 경영·금융 상담회(Social Meet-up Day in Busan)’를 열었다.

상담회는 금융시장에서 소외되기 쉬운 사회적경제기업의 성장 단계별 맞춤형 금융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고 투자자와 기업 간 네트워크 형성을 통해 잠재적 우량기업을 발굴·육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상담회에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지역본부,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부산동부지부, (사)한국액셀러레이터협회, 쿨리지코너인베스트먼트, 부산연합기술지주, 콜즈다이나믹스, 다온회계사무소, 부광세무법인 등 사회적금융 지원·투자기관, 재무회계 전문기관 등 8개 기관이 참여해 자금조달 교육, 투자·금융 컨설팅, 재무·경영 컨설팅 등을 제공했다.

세부 내용은 △사회적경제기업 대상 투자유치 교육(사회적금융 Boost-up) △1:1 매칭 상담 통한 자금조달 스킬 업(투자자 매칭 Meeting) △기업 기본 재무진단 및 컨설팅(재무진단 Open-up) △정성지표 활용 기업별 자가진단(경영자가진단 Self-Check) 등이다.

배병철 부산시 민생노동정책관은 “사회적경제기업의 지속성장을 뒷받침하기 위해서 자금지원, 판로확대 등을 통한 경영건실화가 필요하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상호 협력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사회적경제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협력 분야를 더욱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