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트럼프 대통령 두 번째 방한…남북미 정상회담 열릴까
美트럼프 대통령 두 번째 방한…남북미 정상회담 열릴까
  • 이로운넷=박미리 기자
  • 승인 2019.06.30 09: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29~30일 1박 2일간 한국 방문…사전환담 및 상춘재 만찬으로 일정 시작
30일 오전 11시 한미 정상회담, 오후 1시부터 공동 기자회견
트럼프 “DMZ서 김정은 만나고파”…최선희 북한 외무성 1부상 “흥미로운 제안” 화답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한미 정상회담을 위해 한국을 찾았다./사진제공=청와대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한미 정상회담을 위해 한국을 찾았다./사진제공=청와대

지난 29일 일본 오사카 인텍스에서 6월 28~29일 이틀간 열린 G20(주요 20개국) 정상회의 일정을 마치고 1박2일 일정으로 방한한 미국 도털드 트럼프 대통령과 문재인대통령이 30일 오전 11시에 한미정상회담을 진행한다. 오후 1시에는 공동기자회견이 열린다.

지난 2017년 11월에 이어 두 번째로 한국을 방문한 트럼프 대통령은 도착 직후 청와대 상춘재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사전환담과 친교 만찬을 가졌다.

80일 만에 성사된 한미 정상회담…“한반도 비핵화 논의”

지난 24일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한미 정상회담에 대한 일정을 확정, 발표했다. 고 대변인은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한국 방문은 지난 4월 워싱턴 한미 정상회담 시 문재인 대통령의 초청에 따라 이뤄졌다”며 “이번 회담은 4월 이후 약 80일만의 회담이자 2017년 6월 첫 만남 이후 약 2년 만에 이뤄진 8번째 정상회담”이라고 전했다.

이번 회담에서 양 정상은 한미 동맹을 공고히 하고,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를 통한 평화 구축을 위한 협조방안에 대해 논의할 것으로 알려졌다.

트럼프, 29일 오전 트위터로 ‘김정은과 만남’ 의사 전해

트럼프 대통령이 29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고 싶다는 의견을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이 29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위원장과 만나고 싶다는 의사를 전했다./ 이미지=트럼프 대통령 트위터 캡쳐

특히, 트럼프 대통령은 29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비무장지대(Demilitarized Zone, DMZ)에서 만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혔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중국 시진핑 주석과의 회담을 포함해 아주 중요한 몇몇 회담을 가진 후 나는 일본을 떠나 (문재인 대통령과) 한국으로 떠날 것”이라며 “그곳(한국)에 있는 동안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이것을 본다면, 나는 DMZ에서 그를 만나 손을 잡고 인사(Say hello)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같은 날 트럼프 대통령은 G20 정상회의장에서 커피를 마시는 문재인 대통령에게 다가와 “내 트윗 보셨습니까?”라고 물었고, 대통령이 “네. 봤습니다”라고 답하자 “함께 노력해 봅시다”라며 엄지손가락을 들어 올렸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 제안에 북한은 반나절 만에 “매우 흥미로운 제안”이라며 화답했다.

최선희 북한 외무성 제1부상은 29일 조선중앙통신 담화문을 통해 “공식적인 제기를 받지 못했다”면서도 “분단의 선에서 수뇌상봉이 성사된다면 양국(북미) 관계 진전에 의미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혀 사상 첫 남북미 3자 정상회담이 성사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