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에 대해 얘기해볼까?"...제3회 체인지메이커 컨퍼런스 개최
"'일'에 대해 얘기해볼까?"...제3회 체인지메이커 컨퍼런스 개최
  • 이로운넷=박유진 기자
  • 승인 2019.06.21 0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루트임팩트, 다양한 '일'의 의미 조명
서울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서 28~29일 진행...소셜벤처 채용 박람회도
루트임팩트가 주최하는 제 3회 체인지메이커 컨퍼런스. 첫날에는 잡페어, 둘째날에는 포럼을 진행한다./ 사진제공=루트임팩트 

사단법인 루트임팩트(대표 허재형)가 주최하는 ‘제3회 체인지메이커 컨퍼런스’가 28일부터 29일까지 이틀간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에서 개최된다.

체인지메이커 컨퍼런스는 새로운 아이디어로 세상을 바꾸는 사람들인 ‘체인지메이커(Changemaker)’의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는 행사로 올해로 3회째를 맞는다. 이번 컨퍼런스의 주제는 ‘일하고 싶은 자, 일하고 있는 자, 일하기 싫은 자’로 변화하는 일의 의미와 방식에 대한 활발한 토론의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에서는 채용 기회도 잡을 수 있다. 컨퍼런스 첫날 ‘JOB FAIR(잡페어)’를 주제로 소셜벤처 채용 프로그램 ‘임팩트커리어Y’가 채용 박람회를 연다. ‘임팩트커리어Y’는 한국씨티은행이 후원하는 프로그램으로 사회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청년들의 채용 지원 프로그램이다. 이 밖에 소셜벤처 재직자의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는 기회와 자기 소개서, 이력서 작성 요령 등 구직 시 필요한 전문가 코칭도 제공한다.

컨퍼런스 둘째 날에는 다양한 분야의 연사들이 일에 대한 경험과 의미를 공유한다. 밀레니얼을 위한 시사 뉴스레터 ‘뉴닉’의 빈다은 공동 창립자와 ‘프로엔(N)잡러’ 박해욱 서울경제 기자, 김하나 ‘스리체어스’ 북저널리즘 총괄을 포함한 9명의 연사가 나선다. 세부 주제는 △밀레니얼과 Z 세대, 우리에게 커리어는 무엇인가 △커리어는 어떻게 길이 되는가 △어떻게 일하고 있는가로 구성했다.

김형진 루트임팩트 매니저는 “소셜벤처 채용에 관심이 있는 밀레니얼 세대 뿐만 아니라 이미 다양한 분야에서 커리어를 시작한 이들에게도 일에 대한 다양한 관점을 넓힐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컨퍼런스 참가비는 1일권 1만 원, 2일권 1만 5000원이다. 2일권 참가자에게는 컨퍼런스 한정 기념품이 제공된다. 25일까지 접수 가능하며, 자세한 컨퍼런스 내용과 신청방법은 링크(https://event-us.kr/rootimpact/event/7877)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