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독거 어르신에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안내 봉사
SKT, 독거 어르신에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안내 봉사
  • 이로운넷=양승희 기자
  • 승인 2019.06.11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사와 ‘행복커뮤니티 말벗봉사단’ 출범  
양사 241명 봉사단원, 월 1회 봉사활동 시행
SK텔레콤 대한적십자사와 양사 봉사단원이 함께 독거 어르신댁을 방문해 누구(NUGU) 사용법 등을 안내하는 ‘행복커뮤니티 봉사단’ 출범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SKT
SK텔레콤 대한적십자사와 양사 봉사단원이 함께 독거 어르신댁을 방문해 누구(NUGU) 사용법 등을 안내하는 ‘행복커뮤니티 봉사단’ 출범 협약을 체결했다./사진제공=SKT

SK텔레콤이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독거 어르신들이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를 활용하는 방법을 안내해 사회적가치 창출에 나선다.

SK텔레콤은 지난 10일 대한적십자사와 ‘행복커뮤니티 말벗봉사단’ 출범 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행복커뮤니티 말벗봉사단’은 대한적십자사가 보유한 봉사활동 전문성을 SK텔레콤의 ‘행복커뮤니티’ 프로젝트에 접목했다. 이들 봉사단원은 독거 어르신을 대상으로 한 봉사 활동을 매월 1회 시행할 계획이다. 봉사단 규모는 양사 구성원 및 봉사단원 등 총 241명이다. 

봉사단에 소속된 SK텔레콤 구성원과 대한적십자 봉사단원들은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수혜 가정을 직접 방문해 ‘누구(NUGU)’ 사용법 등을 안내하고, 독거 어르신들의 말벗이 되어드리는 자원봉사 활동을 수행할 계획이다. 

‘행복커뮤니티 봉사단’이 독거 어르신 댁을 방문해 누구(NUGU) 사용법을 안내하는 모습./사진제공=SKT
‘행복커뮤니티 봉사단’이 독거 어르신 댁을 방문해 누구(NUGU) 사용법을 안내하는 모습./사진제공=SKT

SK텔레콤은 지난 4월 지방자치단체, 사회적기업 ‘행복한 에코폰’과 함께 독거 어르신 대상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시범 사업을 시행하고, 이를 주관할 ‘ICT 케어센터’를 서울 성동구에  열었다.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시행과 ‘ICT 케어센터’ 개소는 ‘기술이 이웃이 되다’라는 슬로건 하에 기획됐으며, SK텔레콤이 지난해부터 추진 중인 ‘행복커뮤니티’ 프로젝트의 일환이다. ‘행복커뮤니티’는 SK텔레콤의 인프라와 ICT 기술을 공유해 사회적가치 창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준호 SK텔레콤 SV추진그룹장은 “SK텔레콤이 민관합동으로 추진하고 있는 ‘인공지능 돌봄 서비스’, ‘행복커뮤니티’ 프로젝트에 구성원의 참여를 유도해 보다 진정성 있는 사회적가치 창출 활동을 지속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