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적가치 경험‧지혜 나누는 축제”…‘소셜밸류커넥트 2019’ 28일 개최
“사회적가치 경험‧지혜 나누는 축제”…‘소셜밸류커넥트 2019’ 28일 개최
  • 이로운넷=양승희 기자
  • 승인 2019.05.02 10: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태원 SK 회장 제안, 기업‧기관‧대학‧비영리‧투자자 등 31개 기관 참여
참가비 무료, 사전 등록 1000명 넘어서…“시민들 쉽게 참여하도록 개방”
‘사회적가치’를 주제로 한 축제 제1회 ‘소셜밸류커넥트(SOVAC) 2019’가 28일 열린다./사진=SK그룹
‘사회적가치’를 주제로 한 축제 제1회 ‘소셜밸류커넥트(SOVAC) 2019’가 28일 열린다./사진=SK그룹

“사회적가치를 만드는 사람들이 경험과 지혜를 나누고 교류할 수 있는 협력과 교류의 장을 만들어 보자.”

지난해 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제안한 내용이 ‘사회적가치’를 주제로 한 대규모 축제로 실현된다. SK그룹이 30여개 기관·단체가 참여하는 제1회 ‘소셜밸류커넥트(SOVAC) 2019’가 오는 28일 서울 광장동 그랜드 워커힐 호텔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SOVAC는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지난해 말 “사회적가치를 만드는 사람들이 경험과 지혜를 나누고 교류할 수 있는 협력과 교류의 장을 만들어 보자”는 제안으로 시작됐다. SK, 마이크로소프트 등 일반 기업을 비롯해 사회적기업, 대학·연구소, 비영리재단, 소셜벤처 컨설팅, 투자기관 등 31개 단체·기관이 공동 파트너로 참여한다. 

지난달 18일 문을 연 행사 홈페이지에는 사전 등록자가 1000명을 훌쩍 넘어서는 등 행사 전부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사무국은 2000명 이상이 축제에 참가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패러다임 시프트: 사회적가치의 시대가 온다’를 주제로 열리는 이번 행사는 각자의 방식으로 사회적가치를 만들어 온 전문가들의 강연과 토론으로 채워진다.  

도시재생 사업을 펼치고 있는 박용준 삼진어묵 대표와 입양, 기부 등으로 개인 차원에서 사회적가치를 창출하는 배우 차인표 등이 기조연사로 나선다. 

네이버 공동창업자이자 현재 발달장애인을 고용하는 사회적기업 ‘베어베터’의 김정호 대표, 영리기업의 사회적가치 창출 등을 연구해 온 김태영 성균관대 교수 등이 ‘사회적가치 시대가 온다’를 주제로 패널 토론을 벌인다. 

‘소셜밸류커넥트(SOVAC) 2019’에서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ICT를 활용한 사회문제 해결 아이디어 공모전을 연다./사진=SK그룹
‘소셜밸류커넥트(SOVAC) 2019’에서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ICT를 활용한 사회문제 해결 아이디어 공모전을 연다./사진=SK그룹

소셜벤처 등에 대한 임팩트 투자, 사회적기업 판로 및 해외 진출 등 다양한 주제의 세션과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공모전, 시상식 등도 열린다.

이번 행사는 2008년부터 매년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리는 ‘소캡(SOCAP·Social Capital Markets)’과 닮았다. 사회적 자본과 관련된 콘퍼런스를 뜻하는 소캡에는 매년 3000여명의 사회적 기업가와 임팩트 투자자가 모인다. 이들은 수익을 추구하면서도 사회나 환경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사업이나 기업 모델을 논의하며, 참가비는 1000달러(116만원) 수준이다. 

반면 ‘SOVAC 2019’의 참가비는 무료로, 사무국은 참가자가 기부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행사 홈페이지(www.socialvalueconnect.com)를 통해 참가 등록을 하고 기부금을 내면 사무국이 상응하는 금액을 매칭해 기부한다. 

SOVAC 사무국은 “기부금은 국내 50개 기업과 단체들의 사회공헌 네트워크 ‘행복얼라이언스’를 통해 결식 아동에게 지원된다”며 “일반 시민도 사회적가치를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행사를 만들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