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사회적경제기업 공공기관 판로 확대 앞장
부산시, 사회적경제기업 공공기관 판로 확대 앞장
  • 이로운넷=박미리 기자
  • 승인 2019.04.24 1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 설명회 개최
부산시청 전경./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청 전경./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가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공공기관 판로확충을 위해 발 벗고 나선다.

부산시는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의 공공부문 판로확대를 위해 부산시사회적경제 유통센터, 공공구매 중간지원기관과 함께 24일 오후 2시 부산시청 1층 대강당에서 ‘2019년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공공구매 설명회’를 개최한다.

이번 설명회는 시‧구‧군, 출차‧출연기관, 교육청, 이전 공공기관 등 각 기관의 구매담당자 200여명을 대상으로, 사회적경제에 대한 이해와 우선구매제도 소개,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현황 및 공공구매 협조에 대해 설명한다.

중소기업진흥공단이 지난해 하반기 사회적경제기업 200곳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 사회적경제기업은 공공조달, 우선구매 등 판로지원 확대에 대해 정부 정책이 필요하다고 응답해 사회적경제기업이 일반기업에 비해 상대적으로 유통에 취약해 시장개척, 판로확대가 가장 시급한 과제로 조사됐다.

이에 부산시는 지난 3월 △공공기관 우선구매 촉진을 위한 제도적 기반 마련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유통 전담조직인 사회적경제 종합유통조직 설립‧운영 △대형 유통기관 연계 e-커머스 입점 제휴 및 온‧오프라인 판로개척 등에 대한 내용을 담은 ‘2019년 부산시 사회적경제 육성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또 정부의 사회적경제 활성화 기조에 맞춘 선제 대응을 위해 3월 29일 전국 시‧도 중 가장 먼저 정부지원 사회적경제 판로지원 통합플랫폼인 ‘e-스토어 36.5+몰’ 입점설명회를 개최했다. 지난 16일에는 한국자산관리공사, ㈜신세계사이먼 부산프리미엄아울렛, ㈜위메프와 ‘사회적경제기업 육성 상생협약식’을 통해 온․오프라인 판로개척 기반을 다졌다.

이를 토대로 5월 18일부터 26일까지 △아낌없이 주는 페스티벌(아주페) △제1회 상품 소싱박람회(7월) △사회적경제한마당(10월) 등 사회적경제기업 판로확충에 실질적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행사를 계획하고 있다.

김윤일 부산시 일자리경제실장은 “공공기관 구매담당자들의 사회적경제 부문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제품들에 대한 현황 및 소개를 통해 공공부문 판로확충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이번 설명회를 마련했다”며 “앞으로 공공기관과 사회적경제기업 관계자들이 함께 하는 다양한 행사를 꾸준히 마련해 사회적경제기업의 판로를 넓히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