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사회적기업과 손잡고 ‘청년카페’ 개소
LH, 사회적기업과 손잡고 ‘청년카페’ 개소
  • 라현윤 기자
  • 승인 2019.02.28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8일, 1호점 개소식 진행...금년부터 확대 시행 예정
청년층 공동체활성화 및 일자리창출 등 사회적가치 실현 기대
LH가 파주운정지구 내 위치한 산내마을1단지 행복주택에 개소한 청년카페 1호점./사진제공=LH

LH가 사회적기업과 협력해 청년카페 1호점을 열었다. 

LH는 28일 파주운정지구 내 위치한 산내마을1단지 행복주택에서 공동체 활성화와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청년카페 1호점’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청년카페 1호점은 1,700세대 규모의 파주운정 산내마을 1단지 행복주택 내 유휴공간을 리모델링한 시설이다. 입주민들이 학습‧휴식‧문화활동 등 다양한 용도로 활용할 수 있도록 카페형 공간으로 조성했으며, 입주민 대다수가 1인 가구와 청년층으로 구성된 행복주택의 특징을 고려하여 ‘수요맞춤형 주민공동시설’로 설계됐다. 

카페 운영은 지역 내 취약계층에게 일자리, 직업교육서비스를 제공하는 사회적기업인 한마음희망나눔센터가 맡았다.  

LH는 28일 1호점 개소식을 시작으로 올해부터 사업승인 및 착공하는 행복주택 단지를 대상으로 청년카페를 확대할 계획이다.

한병홍 LH 도시재생본부장은 “청년들에게 공급되는 행복주택이 단순한 주거공간을 넘어 공동체 활성화 및 사회적 가치 실현과 연결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향후에도 청년카페와 같이 임대주택 플랫폼을 기반으로 한 신규 주거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28일 열린 개소식에 참석자들이 ‘청년카페 1호점’ 개소를 축하하고 있다./사진제공=LH
28일 열린 개소식에 참석자들이 ‘청년카페 1호점’ 개소를 축하하고 있다./사진제공=LH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