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푸드 스탬프 개발자 '이사벨라 켈리'
美 푸드 스탬프 개발자 '이사벨라 켈리'
  • 박유진 객원 기자
  • 승인 2019.01.26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사가 외면한 사람들]⑱美 농무부 국가 프로그램 첫 여성 지휘자
現 5천만 미국인 살리는 식품보조제도 설계...‘영웅의 전당’ 올라
“○○씨 별세, △△ 교수 모친상=□일 A병원 발인 ◎일 오전. 연락처 02-1234-5678” 신문을 읽다가 한 켠에 이렇게 한 줄로 끝나는 부고 기사를 본 적이 있나요? 우리나라와 달리 외국 언론의 부고 기사들은 매일 지면을 할애해 망인의 살아생전 ‘이야기’를 담습니다. 그 중에도 뉴욕타임즈는 그동안 백인 남성에 대한 부고가 대부분이었다며 2018년 3월부터 ‘간과했지만 주목할 만한 사람들의 이야기(Overlooked)’라는 부고 기사를 연재하기 시작했습니다. 이로운넷은 이를 참고해 재조명이 필요한 인물들의 삶을 소개합니다.

미국에는 저소득층의 식비지원을 위해 ‘국가 식비보조 프로그램'이라는 사회보장제도가 있다. '푸드 스탬프'라는 이름으로 잘 알려져 있다. 이는 빈곤층에게 식품 구입 바우처나 전자카드를 제공해 식비를 마련하도록 하는데, 시민의 최소 수준의 식생활을 보장하는 동시에 지역 내 소매상인의 수입을 늘려준다는 2가지 장점이 있다. 미국에서 정치적 이슈로도 종종 떠오르는 이 제도는 미국 농무부(USDA) 소속 ‘이사벨 켈리(Isabelle Kelley)’라는 경제학자에 의해 고안됐다. 그는 농무부가 국가 단위로 실시하는 프로그램의 첫 여성 지휘자였다.

이사벨 켈리가 1955년 수상하는 장면 (사진출처:유투브 '코네티컷 여성 명예의 전당')
1955년 당시 미 농무부 장관 에즈라 벤슨이 이사벨 켈리에게 상을 수여하는 장면 (사진출처:유투브 '코네티컷 여성 명예의 전당')

이사벨 켈리는 1917년 7월 27일, 코네티컷 주의 엘링턴 지역에서 태어나 심즈베리 지역에서 자랐다. 그의 어린 시절 부모는 여관업을 했으며, 켈리는 심즈베리 공립학교를 나와 집 주변에 있던 코네티컷대학교를 다녔다. 대학에서 그는 물리학과 경제학 수업을 들었는데, 훗날 한 인터뷰에서 “물리학 수업에서 선배와 동기 모두를 통틀어 나 혼자 여성이었다”고 회상했다. 

뉴욕타임즈(NYT)에 의하면 켈리는 코네티컷대학교에서 농업 경제학에서 학사 학위를 받은 첫 번째 여성이었다. 그는 졸업 후 아이오와 주립대학교에서 경제학 석사 학위를 취득한 뒤 바로 1940년 농무부에 취직해 소비자들의 구입 동향을 연구하는 일을 맡았다.

켈리가 일하기 시작한 시기는 제2차 세계대전 중이었다. 각종 농업 수확물이 군대 양식으로 쓰였기 때문에 정부는 빵, 치즈 등 필수 음식에 대한 국내 배급량을 조절해야 했다. 켈리는 배급량 조건을 만드는 역할을 했다.

NYT에 따르면 켈리는 1946년 ‘미국 학교 급식 법안(National School Lunch Act)’ 제정과 관련해 벌어진 하원 의원 토론회에 갔을 때 자신의 역할의 중요성에 대해 느꼈다. 그는 아이들이 적정 수준의 영양 섭취를 할 수 있어야 올바른 학습도 가능하다는 사실을 믿었다. 1954년, 그는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우유를 제공하는 ‘특별 우유 정책(Special Milk Program)’ 집행을 위해 힘썼다. 켈리는 이 정책에 대한 기여를 인정받아 농무부 우수상을 수상했다.

케네디 전 대통령 선출 이후 그의 역할은 더 커졌다. 취임식 다음날 대통령의 첫 행정명령은 빈곤층 가정을 위한 식비 지원 제도를 확대하라는 내용이었다. 농무부는 켈리에게 이 일의 지휘를 맡겼다.

켈리는 미국 내 가장 빈곤한 지역 중 8곳을 선정해 시범 사업을 진행하며 빈곤층 가정에게 무엇이 필요한지, 음식을 구입하는데 어떤 어려움이 있는지 연구했다. 시범 사업은 성공적으로 끝나 지금의 형식을 갖추게 됐으며, 1964년 ‘식품구입법(Food Stamp Act)’ 제정으로 자리를 굳혔다.

국가 식비보조 프로그램 대상자들이 식료품 구입을 위해 사용하는 전자카드. EBT(Electronic Benefits Transfer) 카드라 불린다. (사진 출처: 위키미디아 커먼스)
국가 식비보조 프로그램 대상자들이 식료품 구입을 위해 사용하는 전자카드. EBT(Electronic Benefits Transfer) 카드라 불린다. (사진 출처: 위키미디아 커먼스)

푸드 스탬프 제도는 시작 후 5년 만에 600만 미국인들을 지원했으며, 현재는 4천만 명 이상이 이 제도를 이용한다. NYT는 “푸드 스탬프에 대한 정치적 논쟁이 자주 이뤄지지만, 이 제도가 많은 국민의 삶에 혜택을 준다는 데는 이견이 거의 없다”고 전했다. 푸드 스탬프 제도는 2008년 '국가 식비보조 프로그램(SNAP)'으로 명칭이 바뀌었다.

켈리는 33년간의 근무를 마치고 1973년 은퇴했으며, 1997년 11월 29일 메릴랜드 주 베데스다에서 80세의 나이에 사망했다. 2011년에는 농무부 ‘영웅의 전당’에 이름을 올렸다. NYT는 켈리에 대해 "여성과 유색 인종에게 채용 기회를 제공하는데 힘썼던 사람"이라고도 평가한다.

자료출처:
https://www.nytimes.com/2019/01/16/obituaries/isabelle-kelley-overlooked.html
https://www.cwhf.org/inductees/politics-government-law/isabelle-m-kelley#.XEpV3uSP7Gg
https://www.youtube.com/watch?v=RSDYmYKtV8o
https://www.fns.usda.gov/snap/what-electronic-benefits-transfer-ebt
https://terms.naver.com/entry.nhn?docId=1987171&cid=43667&categoryId=43667
최지현. (2003). 연구자료 : 미국 푸드스탬프제도의 운영실태와 시사점. 농촌경제, 26(4), 99-112.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