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윤희·권애라·심명철을 아십니까? 우리가 몰랐던 유관순과 여성독립운동가의 삶
어윤희·권애라·심명철을 아십니까? 우리가 몰랐던 유관순과 여성독립운동가의 삶
  • 양승희 기자
  • 승인 2019.01.18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개봉예정...3.1운동‧임시정부수립 100주년 기념 문화운동 프로젝트
고증 통해 사실적 다큐멘터리로 구현, 미국‧중국‧일본 등 로케 촬영
3월 개봉을 앞둔 다큐 영화 '1919유관순'이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사진=유관순문화전문유한회사
3월 개봉을 앞둔 다큐 영화 '1919유관순'이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사진=유관순문화전문유한회사

유관순, 어윤희, 권애라, 심명철, 노순경, 임명애, 신관빈.

잘 알려지지 않은 일제에 맞서 싸운 여성 독립운동가들은 적지 않다. 이들의 삶을 재조명하며, 이들이 겪은 고문과 고초를 사실적으로 묘사한 다큐가 개봉된다.

유관순과 여성 독립운동가들을 다룬 다큐멘터리 영화 ‘1919유관순’이 오는 3월 개봉한다.

‘1919유관순’은 대통령 직속 3.1운동 및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기념사업추진위원회에서 공식 후원 받은 작품으로, 유관순과 여성독립운동가들의 삶을 담아냈다. 백석대유관순연구소와 유관순기념사업회의 고증을 받았다.

일제강점기 시절 독립운동을 전개한 독립운동가들이 수감된 서대문 형무소 8호 감방을 배경으로 촬영해 당시 시대상을 직설적이고 사실감 있게 담아냈다. 또한 수많은 인사들의 의미 있는 인터뷰와 미국, 중국, 일본 등 해외 로케이션 촬영도 함께 진행했다.

‘1919유관순’은 여성독립운동가들에 대한 유관순문화전문유한회사의 첫 번째 문화 운동 프로젝트다. 다큐 영화를 시작으로 소설, 뮤지컬, 드라마 등 문화콘텐츠를 지속적으로 만들 예정이다. 이번 다큐의 제작진은 신상민 감독, 이은혜 작가, 김만희 음악감독 등으로 구성됐다.

유수열 한국드라마제작사협회의 고문은 “다큐멘터리 영화를 제작하는데 많은 분들의 도움과 기여가 있었다”며 “이번 기회를 통해 역사적 사건인 3.1운동을 다시 재조명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