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18년 1사 1사회적경제기업 결연체결
대전시, 2018년 1사 1사회적경제기업 결연체결
  • 남태원 주재 기자
  • 승인 2018.12.13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시 공공기관, 사회적경제기업 판로지원에 앞장서-

대전시는 지난 12일 오후 2시 대전시청 중회의실에서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1사 1사회적경제기업 결연’을 체결했다.

1사 1사회적경제기업 결연사업은 관내 기관과 사회적경제기업간 결연을 통해 전력적 파트너쉽을 구축하고 사회적기업 제품구매 촉진과 판로지원으로 사회적기업의 지속성장 가능한 생태환경 조성을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올해는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등 관내 7개 공공기관과 위즈온협동조합 등 7개 사회적기업이 결연을 쳬결하고 7개 공공기관은 후원기관으로 경영노하우를 공유하고 사회적기업의 제품 판로를 지원하게 된다.

이 사업은 2012년부터 시작하여 올해 7년째 추진하여 왔고 그동안 70여개의 지역기관과 매칭을 통하여 견실한 사회적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였으며 판로개척과 제품홍보에 많은 어려움을 겪어 온 사회적기업에게 큰 도움이 되어 왔다.

7개 공공기관은 공공구매 풀랫폼 웹페이지 제작, 디자인 및 인쇄물 제작, 다과 및 케이터링, 기념품 구매로 사회적기업을 후원하게 된다.

이번 결연을 통해 사회적기업은 취약계층에게 사회서비스 또는 일자리를 제공하여 지역주민의 삶의 지를 높이고 기업활동을 통해 지역 경제활성화에 기여하는 의미가 있다.

또한 후원기관과 사회적기업에게 “1사 1사회적경제기업 결연, 함께 희망을 일구어 갑니다” 현판을 수여하고 기관가 기업의 입구에 게시하도록 하여 시민들이 사회적기업에 관심을 갖도록 유도하고자 한다.

이재관 행정부시장은 “오늘 1사 1사회적기업 결연을 계기로 우리시 사회적기업들이 새로운 사업모델로 경쟁력을 갖춰 나갈 것” 이라며 “아울러 결연기업들이 지역사회 공헌과 사회환원 사업에 적극 동참하여 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후원기관은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당, 한국원자력연료, 한국연구재단, 한국산림복지진흥원, 한국철도공사 대전충남본부,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