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개념 지식콘서트 ‘tech+ 용산’ 30일 개최
신개념 지식콘서트 ‘tech+ 용산’ 30일 개최
  • 라현윤 기자
  • 승인 2018.11.29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시재생 혁신거점인 용산전자 상상가서 열려...‘AR‧VR, 관점과 가상현실’ 주제
용산전자상가 산업재생 공론화를 위한 신개념 지식콘서트

서울시가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과 오는 30일 용산전자상가 내 용산전자상상가에서 신개념 지식콘서트인 ‘테크플러스(tech+) 용산 2018’을 개최한다.

'테크플러스(tech+)'는 기술(technology), 경제(economy), 문화(culture), 인간(human) 등 4가지 키워드의 융합을 통해 세상을 변화시킬 새로운 생각을 만들어 낸다는 의미다. 한국산업기술원이 지난 2009년부터 제주도 등지에서 개최되어 왔으며, 지난달 15일에 이어 이번에 용산에서 두 번째로 열리게 됐다.

용산전자상가 도시재생 협력사업으로 개최되는 ‘테크플러스 용산’은 용산전자상가 도시재생과 부합하는 4차산업혁명 이슈와 신산업 아이디어를 논의하는 자리로 마련되었다. 경희사이버대학교 정지훈 교수, 철학자 강신주, 동양대학교 진중권 교수, 룩시드랩스 채용욱 대표 등이 ‘AR/VR, 관점과 현실의 재해석’을 주제로 발표를 하게 된다. 

특히 이번 행사는 용산전자상가 도시재생 MOU 체결 기관인 한국산업기술원이 서울시와 함께 공동 주최하고, 원효전자상가 내에 마련된 청년창업플랫폼인 용산전자 상상가에서 개최되는 등 용산전자상가의 도시재생사업과 연계되어 그 의미가 더 크다.

용산전자 상상가는 용산전자상가 도시재생사업 일환으로 청년창업플랫폼 및 메이커스페이스(디지털대장간)로 마련(원효전자상가 6동, 연면적 약 6000㎡)되었으며, 현재 14개의 창업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약 2,870명이 방문하는 등 용산 Y-Valley 혁신거점이자 도시재생의 핵심 앵커시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또한 지난 4월 3일 혁신플랫폼 선포식을 통해 5개 대학 창업센터와 MOU를 맺고, 숙명여대(스타트업그라운드)와는 대학과 기업간 기술융합을 통한 산학협력 융합랩을 운영하고 있으며, 서울시립대 창업센터(용산분소)도 기술중심 창업활동 지원을 펼치며 현재 두 대학이 인큐베이팅하는 6개 창업기업(스마트 드론센터 등)이 입주해 있다.

아울러 테크플러스 용산을 공동주최하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 기술인문융합 창작팀도 용산전자 상상가에 입주해 있으면서 지식제조기반 활성화를 위한 산업생태계 조성을 위해 협력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누구나 무료로 참가할 수 있으며, 행사와 관련해서는 테크플러스 사무국(070-5050-9174)으로 문의하면 된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본부장은 “이번에 개최되는 테크플러스(tech+) 용산은, 용산전자상가가 기술과 인문, 현장이 융합된 새로운 복합문화교류공간으로 활성화될 수 있는 기반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 계속될 용산 Y-Valley 혁신플랫폼 조성에 많은 관심을 가져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