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수 수제화 신기' 5번째 스타 에릭남, 수제화 경매수익 기부
'성수 수제화 신기' 5번째 스타 에릭남, 수제화 경매수익 기부
  • 홍은혜 인턴 기자
  • 승인 2018.10.31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수 수제화 신기 릴레이 캠페인' 5번째 주자
유홍식 수제화 명장 에릭남 앵클부츠 제작
유홍식 수제화 명장이 에릭남 맞춤 수제화를 만들기 위해 발사이즈를 재고 있다. /사진 제공=서울시
유홍식 수제화 명장이 에릭남 맞춤 수제화를 만들기 위해 발사이즈를 재고 있다. /사진 제공=서울시

최근 미국, 캐나다, 멕시코 등 16개 도시 투어를 성황리에 마친 K-pop 스타 에릭남(ERIC NAM)이 '성수 수제화 신기 릴레이 캠페인'의 5번째 주자로서 성수동 수제화의 매력을 알린다. 

이 캠페인은 서울시 성수동 수제화의 매력과 수제화 특화 지역인 성수동을 알리기 위함으로, 동방신기 유노윤호, 배우 조태관과 손은서에 이어 에릭남이 5번째로 참여한다. 

유홍식 수제화 명장과 에릭남이 함께 제작하는 ‘에릭남 수제화’는 가을의 멋을 살린 앵클부츠로 제작된다. 안쪽에 지퍼를 달아 신기 편하게 하고, 발목부분은 밴드로 부드럽게 잡아주는 스타일로 제작될 예정이다. 

‘성수 수제화 신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스타의 이름을 본 딴 수제화는 총 3켤레가 제작돼 1켤레는 참여스타가 소장한다. 다른 1켤레는 전시용으로, 지난 25일부터 앞서 캠페인에 참여한 스타들의 수제화가 성수수제화 희망플랫폼에 전시돼있다. 나머지 1켤레는 경매에 올려 수익금 전액을 발달장애인을 위한 특수 수제화 제작 비용으로 사용한다. 경매는 12월에 성수 수제화 공식홈페이지에서 진행된다. 

한편 성수수제화 신기 릴레이는 11월에 6번째 스타의 참여로 마무리돼 참여한 스타 6명의 수제화를 판매한 수익금 전체가 내년 1월에 발달장애인 수제화 제작 비용으로 전달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