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봄 서비스 '자란다'-신한은행, 업무 협약 체결
아이돌봄 서비스 '자란다'-신한은행, 업무 협약 체결
  • 라현윤 기자
  • 승인 2018.08.23 09: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은행 모바일 고객은 자란다 첫 이용 2시간 무료 및 5% 할인 혜택 제공
신한은행 앱 '쏠(SOL)' 제휴 페이지

만 3~13세 어린이를 위한 아이돌봄 선생님 매칭서비스 ‘자란다’가 신한은행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아이돌봄 부담이 큰 직장인 부부의 일과 가정 양립에 도움을 주고자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신한은행의 모바일 앱 ‘쏠(SOL)’ 고객에게는 자란다 서비스 최초 이용 시 2시간 무료 혜택과 매회 이용 시 5%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해당 혜택 제공은 내년 2월까지다. 상세 내용은 쏠(SOL)의 써니존 내, “신한은 쏠쏠하다” 중개 제휴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자란다는 교육이 필요한 학령기 자녀에게 단순 돌봄이 아닌 놀이와 기초 학습을 병행한 아이돌봄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8월 기준 약 2천5백여 명의 대학생 선생님이 매월 2천6백여 시간의 방문 돌봄을 진행 중이다. 자란다는 은행권청년창업재단 디캠프가 매월 진행하는 데모데이 ‘디데이’의 지난 4월 우승팀으로, 돌봄서비스를 하고 있는 육아 스타트업으로서는 최초로 은행과 협약을 맺었다.

장서정 자란다 대표는 “은행 업무를 모바일로 편리하게 진행할 수 있는 것처럼, 아이돌봄 서비스도 믿을 수 있고 편리한 시스템이 있어야 한다”며 “자란다는 아이의 성향과 관심사를 기반으로 한 맞춤 매칭 과정을 모바일로 바로 진행하고, 부모는 매칭된 돌봄 선생님의 실제 활동 기록을 직접 확인할 수 있어 양육 고민을 덜어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자란다가 제공하는 대학생 선생님 방문 돌봄과 교육은 자란다 홈페이지(https://jaranda.kr/)에서 신청할 수 있다. 신한은행 고객 제휴 혜택 문의는 자란다 고객센터 및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자란다)로 가능하다.

 

사진제공. 자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