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씨앗(SIAT)’으로 장애인 취업문 열다
SK C&C, ‘씨앗(SIAT)’으로 장애인 취업문 열다
  • 박유진
  • 승인 2018.06.25 0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 C&C·서울맞춤훈련센터, 청년 장애인 6개월 전문 ICT 교육 수료식 개최 수료생 2명 정규직 조기취업, 19명 인턴참여 예정 반려견 친목 도모 포털 사이트∙기업용 채팅 서비스 등 수료생 프로젝트 발표도 눈길

서울맞춤훈련센터 박재술 센터장(왼쪽 3번째), SK C&C 고창국 CPR1본부장(왼쪽 4번째) 등 관계자 및 교육생들이 수료식이 끝난 뒤 기념 촬영을 하는 모습
SK C&C의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인 ‘씨앗(SIAT)’이 작년에 이어 올해 두 번째 수료생을 배출했다.

SK㈜ C&C(사장 안정옥)는 지난 22일 서울시 중구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에서 ‘씨앗(SIAT : SK주식회사 IT Advanced Training) 2.0 프로그램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씨앗’은 SK C&C가 양질의 청년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작년부터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함께 무료로 운영하는 ‘장애인 IT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이다. 작년 19명의 씨앗 수료생들은 인턴십을 거쳐 SK C&C를 비롯해서 신세계아이앤씨·노틸러스 효성·그라비티 등 9개사 취업에 성공한 바 있다.

올해도 수료생 전원이 조기취업과 인턴을 확정했다. 수료생 21명 중 2명은 한국전력∙롯데하이마트에 취업했고, 19명은 SK C&C∙포스코ICT·SK인포섹·오픈핸즈 등 4개 회사 인턴에 참여하기로 했다.

SK C&C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는 청년 장애인들의 취업을 위해 총 6개월 과정의 ICT 전문 교육 및 실습 과정을 운영해왔다.

서울맞춤훈련센터는 ICT 업계 전문 강사진을 구성하고 ▲시스템 운영체계 ▲개발언어인 Java(자바) ▲DB(데이터베이스) 설계 ▲네트워크 구조 ▲데이터 통신 등 실제 프로젝트 현장에서 사용하는 ICT 기술 실습 위주 교육을 운영했다.

수료생들은 이날 프로젝트 발표회에서 ▲반려견 친목 도모 포털 사이트 ‘너는 나의 동반자’ ▲기업용 키워드 추천 기반 채팅 서비스 ‘키챗(KeyChat)’ 등 자신들이 직접 설계∙개발한 결과물을 선보였다.

이날 SK C&C는 우수한 성적으로 교육을 마친 수료생 11명에게 각 100만원의 행복IT장학금을 수여하고 청각 장애를 가진 수료생 1명에게는 200만원 상당의 보청기를 지원했다.

SK C&C 인턴이 된 김재원씨(가명)는 “씨앗 프로그램을 통해 ICT에서 새로운 희망을 봤다” 며 “씨앗에서 배운 ICT 기술과 경험을 바탕으로 기업에서 인정받는 인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재술 서울맞춤훈련센터장은 “SK C&C의 지원 속에서 탄생한 씨앗은 ICT 분야에서 양질의 청년 장애인 일자리 창출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며 “앞으로도 SK㈜ C&C와 협력해 ICT 분야 최고의 교육 과정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SK C&C 고창국 CPR1본부장은 “씨앗 프로그램은 우리나라 청년 장애인들이 ICT 전문가의 꿈을 현실로 만들어가는 희망날개가 되고 있다” 며 “SK㈜ C&C는 앞으로도 회사와 구성원의 전문 ICT 역량을 새로운 사회적 가치로 연결하기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글. 박유진 이로운넷 인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