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 협력사 직원 행복지원금 2억 2천만원 지원  
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 협력사 직원 행복지원금 2억 2천만원 지원  
  • 이로운넷=유주성 인턴 기자
  • 승인 2020.05.21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동근로복지기금 25개 협력사 전 직원 10만원 지급
"행복지원금 협력사 직원 행복∙사기 증진 도움 되길"
왼쪽부터 SK이노베이션 울산Complex 박경환 총괄 부사장, 김홍섭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장,
SK협력사 직원 대표 한국공업엔지니어링 이윤철, 고려공업검사 강혜미, 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 김상년 이사, SK이노베이션 이성훈 노조위원장./사진=SK이노

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이사 김상년 동일산업 대표)은 20일 오후, SK이노베이션 울산Complex 본관에서 ‘SK협력사 행복 더하기’ 행사를 갖고 협력사 직원에 행복지원금 2억 2000만원을 전달했다.

행복지원금은 공동근로복지기금에 참여한 25개 SK협력사 소속 전 직원에 인당 10만원씩 온누리상품권으로 개별 지급된다.

SK이노베이션 울산Complex 관계자는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협력사 직원들의 행복을 키우고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되고자 ‘SK협력사 행복 더하기’ 행사를 개최했다고 전했다.

이와 관련 SK이노베이션은 “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은 사회안전망 구축 차원에서 SK이노베이션 노사, 협력사 및 정부가 공동으로 조성한 것”이라며, “기금 조성 이후 처음으로 협력사 근로자와 지역사회를 위한 목적으로 집행됐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김상년 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 이사, 김홍섭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장, SK이노베이션 울산Complex 박경환 총괄부사장과 이성훈 노동조합위원장 등 기금 출연 주체와 협력사 직원 대표 등이 참석했다.

김상년 공동근로복지기금 이사는 “중소기업 구성원의 복지 증진을 위해 좋은 제도를 만들고, 기금 설립에서부터 재원 출연에 이르기까지 물심양면으로 지원해 준 정부와 SK이노베이션 노사에 깊이 감사 드린다”면서 “행복지원금이 협력사 직원들의 행복 더하기는 물론 사기 진작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김홍섭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장은 “원청과 협력업체 근로자 모두의 복지 증진을 위해 정부가 적극 추진하고 있는 공동근로복지기금 사업에 선제적으로 동참한 SK이노베이션 노사에 감사하다”며 “이번 행사가 울산지역에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대∙중소기업 및 노사 간 상생과 협력의 문화를 더욱 촉진하는 촉매제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SK이노베이션 노사는 2019년도 단체협상에서 양극화 해소를 위한 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 설립에 합의하고, 25개 협력사가 동참하는 ‘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을 설립했다.

SK협력사 공동근로복지기금은 SK 1% 상생기금에 협력사의 출연금 및 정부지원금을 더해 총 15억 2000만원 규모의 재원으로 설립 운영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