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데이터-휴먼소프트웨어, 비영리 디지털 모금 분석에 박차
누구나데이터-휴먼소프트웨어, 비영리 디지털 모금 분석에 박차
  • 이로운넷=박미리 기자
  • 승인 2020.03.06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양사 업무협약...비영리단체 모금 분석해 효과적 모금활동 지원
소설벤처 누구나데이터와 휴먼소프트웨어가 ’비영리단체 디지털 모금 성과 분석의 접근성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누구나데이터
소설벤처 누구나데이터와 휴먼소프트웨어가 ’비영리단체 디지털 모금 성과 분석의 접근성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 사진=누구나데이터

소설벤처 누구나데이터(대표 김자유)가 비영리단체의 효과적인 모금활동 지원에 나섰다.

누구나데이터는 이를 위해 지난 5일 휴먼소프트웨어(대표 이규철)와 ’비영리단체 디지털 모금 성과 분석의 접근성 향상‘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서 양사는 △솔루션 간 연동 고도화를 통한 모금 성과 분석의 접근성 향상 △양사가 보유한 빅데이터에 대한 공동 연구를 통해 비영리단체 종사자의 효과적인 모금활동을 도울 예정이다.

앞서 두 기업은 지난해 IT 전담자가 없는 비영리단체에 후원자 데이터를 관리하는 전문 솔루션 MRM과 구글 애널리틱스 데이터를 연동해 간편하게 디지털 모금 성과를 분석할 수 있는 기능을 공동 개발해 출시했다.

김자유 누구나데이터 대표는 "디지털 모금 성과를 온전히 분석하기 위해서는 구글 애널리틱스와 실제 후원자 데이터와의 통합 분석이 필수적"이라며 "휴먼소프트웨어와 협업을 통해 고도화된 모금 분석을 누구나 활용할 수 있는 시대가 열리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규철 휴먼소프트웨어 대표는 "모금 성과 분석을 위한 실제 모금 통계를 찾아보기 힘든 것이 국내 비영리단체의 현실"이라며 "양사의 공동 연구를 통해 실제 데이터 기반의 통찰력을 제공함으로써 이론이나 추측에 의존할 수밖에 없었던 비영리단체들이 보다 나은 모금을 할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다.

누구나데이터는 비영리단체가 디지털 마케팅 성과 분석 솔루션 '구글 애널리틱스'를 도입할 때 기술지원과 컨설팅을 제공했다. 또한 휴먼소프트웨어의 'MRM' 소프트웨어는 현재 1300여개의 비영리단체가 사용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