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주군 “마스크 품귀현상 사회적경제로 푼다”
완주군 “마스크 품귀현상 사회적경제로 푼다”
  • 이로운넷=진재성 인턴 기자
  • 승인 2020.03.04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창업공동체 자체 마스크 제작 추진
완주군은 사회적경제 조직을 활용한 마스크 제작 수급 활용 방안을 검토 중이다./사진제공=완주군
완주군은 사회적경제 조직을 활용한 마스크 제작 수급 활용 방안을 검토 중이다./사진제공=완주군

전북 완주군(군수 박성일)이 마스크 수급난 해법을 사회적경제에서 찾았다.

완주군은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될 경우 마스크 품귀현상이 더욱 심화될 것을 대비해 사회적경제 조직을 활용한 마스크 제작 수급 활용 방안을 마련하고 있다.

먼저 지역창업공동체를 활용해 면 마스크 제작이 가능한 공동체와 협력해 마스크를 제작·공급하기로 했다. 

현재 군은 창업공동체와 협의중이며, 시범적으로 1000장의 마스크를 제작해 지역아동센터 및 독거노인 등 소외계층들에게 우선 공급할 방침이다. 또한 필터 교체식 면마스크를 자체 개발해 이달 중순부터는 주문 생산을 진행할 계획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코로나19' 확진자가 전국적으로 발생하면서 마스크 수급에 어려움을 겪고 있어 완주군 사회적경제 조직을 활용해 마스크를 제작하기로 했다"며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두가 힘을 모아 함께 슬기롭게 이겨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