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코로나19 피해 복구에 50억원 기부 “그룹 역량 다해 지원”
SK, 코로나19 피해 복구에 50억원 기부 “그룹 역량 다해 지원”
  • 이로운넷=양승희 기자
  • 승인 2020.02.26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V위원회 26일 회의...4억원 상당 현물 등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전달
대구‧경북 등 취약계층 및 자가격리자에 생필품 및 의료 물품 제공
SK그룹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를 위해 50억원을 지원한다./사진제공=SK그룹
SK그룹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를 위해 50억원을 지원한다./사진제공=SK그룹

SK그룹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피해 지원을 위해 50억원과 4억원 상당의 현물을 지원한다. 확진자가 많은 대구‧경북 지역에 생필품, 의료 물품 등을 우선 공급한다.

SK수펙스추구협의회 산하 SV위원회는 26일 코로나19 관련 긴급 회의를 열고, 그룹 차원에서 50억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한 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SK그룹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코로나19 피해로 특별관리 구역으로 지정된 대구‧경북 지역 보육원과 양로원 등 취약계층과 자가 격리자들을 위한 생필품을 제공한다. 또한 대구‧경북 지역 의료지원 봉사자와 방역 인력 등을 위해 방호복 등 의료 물품도 지원할 계획이다.

경북 구미에 위치한 SK실트론은 대구‧경북 지역을 위해 마스크 10만 장과 손 세정제 2만5000개 등 4억원 상당의 현물을 지원하기로 했다. 또한 SK그룹 내 각 관계사들은 대구‧경북 지역 등 지역사회가 어려움을 조속히 극복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이번 현금 및 현물 이외의 별도의 지원 방안을 마련해 동참할 계획이다.

이형희 SV위원장은 “코로나19 위기경보가 심각단계로 격상되고 확진자가 증가하면서 시민들이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서 “코로나19가 추가로 확산되는 것을 최대한 막고,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SK그룹의 모든 역량을 다해 지속적 지원활동을 벌여나가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