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에서 마을기업 준비하세요? 필수 교육 시작합니다”

– 대전시, 22일까지 수강신청 접수, 경쟁력 있는 마을기업 육성 기대-

대전광역시는 마을기업 설립 지원을 희망하는 개인 또는 단체(공동체, 법인)을 대상으로 오는 24일부터 30일까지 마을기업 설립 전 교육을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 교육은 마을기업 지정을 받을 수 있는 자격 조건의 기본이 되는 내용으로 마을기업에 신청하려면 반드시 이수해야 한다. 교육 과정은 모두 3개 과정으로 각 단체·법인별로 5인 이상의 회원이 입문과정 4시간, 기본과정 10시간, 심화과정 10시간 등 총 24시간이다.

신규 마을기업 및 청년참여형 마을기업 설립 희망자, 지역 공동체, 단체 또는 법인 등 대전 시민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교육 수강은 신청서 작성 후 오는 22일까지 대전광역시마을기업지원기관인 (사협)마을과 복지연구소 이메일 (djcbcenter@hanmail.net)로 접수하면 된다.

교육은 8월 24일, 27일에는 사회적경제협동의집 1층 커뮤니티홀에서 8월 29일, 30일에는 대전광역시NGO지원센터 모여서50홀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30분까지 각각 진행된다.

이번 교육은 대전광역시(지역공동체과)가 주최하고 대전광역시마을기업 지원기관 사회적협동조합 마을과 복지연구소가 주관한다. 자세한 사항은 (사협)마을과 복지연구소(Tel : 254-1581, 070-4866-1512)로 문의하면 된다.

대전시 이홍석 지역공동체과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신규 마을기업 지정 대상을 새롭게 발굴하고 향후 마을기업을 준비하는 지역공동체 및 단체에 많은 정보를 줄 것”이라며 “경쟁력 있는 마을기업 육성을 통해 지역공동체가 활성화되는 만큼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마을기업이 많이 배출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마을기업은 지역주민이 각종 지역자원을 활용한 수익사업으로 공동의 지역문제를 해결하고, 소득 및 일자리 창출로 지역공동체 이익을 효과적으로 실현하기 위해 설립, 운영하는 마을단위의 기업이다. 1차 연도(신규) 5000만 원, 2차 연도(재지정) 3000만 원, 3차 연도(고도화마을기업) 2000만 원으로 3년 간 1억 원까지 지원 가능하다.

청년참여형은 만 39세 이하 청년들의 출자(회원) 또는 참여(구성원 50% 이상 청년)로 구성된 마을기업으로 지역에서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대전충남=남태원 이로운넷 기자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뉴스레터가입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새로운 소식을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