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공정무역위원회 출범, ‘공정무역도시’ 본격 추진한다

전문가 등 13인으로 구성…정책 방향 설정 및 심의‧자문 역할 담당

‘경기도 공정무역위원회’가 제1회 회의를 열고 공식 활동을 시작했다.

‘경기도 공정무역위원회’가 공식 출범했다. 지역 공정무역 활성화를 위한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경기도는 지난 24일 판교 스타트업 캠퍼스에서 공정무역 관련 분야 전문가 등 13명이 참여한 ‘경기도 공정무역위원회’ 위촉식과 제1회 위원회를 열었다.

위원회는 향후 2년간 공정무역 활성화를 위해 ▲공정무역 사업기본계획 및 시행계획 ▲공정무역 지원 단체 선정 ▲공정무역 사업정책에 관한 사항 등에 대해 심의와 자문역할을 한다.

제1회 위원회는 이종호 경기도 공유시장경제 국장의 주재로 ▲2018년 공정무역 활성화 지원 사업계획(안) 보고 ▲공정무역 캠페인 포트나이트(Fortnight) 개최 ▲공정무역제품 판매 증진 사업 등에 대해 논의했다.

경기도는 지난달 17일 선진국과 저개발국가 사이의 양극화 문제 해소를 위해 세계적으로 확산 중인 공정무역 운동을 도정에 접목한다고 발표했다. ‘공정무역도시 경기도’ 인증 추진 계획을 발표하는 등 공정무역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장경순 경기도 연정부지사는 “생산자와 소비자 모두에게 유익한 파트너십인 공정무역이 소통과 화합, 신뢰를 기반으로 하는 ‘연정’의 정신과도 일맥상통한다”며 “도민과 함께 만들어나가는 공정무역도시 경기도가 될 수 있도록 위원회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당부한다”라고 밝혔다.

글. 양승희 이로운넷 기자
사진제공. 경기도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뉴스레터가입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새로운 소식을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