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경북우정청, 사회적경제 공공구매 지원한다

사회적경제 활성화 위한 업무협약서(MOU) 체결

공공 구매지원 등 수익창출 기틀 마련

경상북도-경북우정청 사회적경제 활성화 업무협약식

경상북도가 경북우정청과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원한다.

경북도는 지난 15일 경북지방우정청과 지속가능한 사회적기업 육성 및 사회적경제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에서 경북도는 도의 사회적기업 창업 및 성장 촉진 지원정책과 경북지방우정청의 구매력 및 유통 기반 등 인적·물적 자원을 연계하기로 약속했다.

앞으로 경북도는 ▲사회적기업의 창업과 성장에 필요한 일자리창출지원 ▲창업성장역량강화 등 기술 및 시장경제력 제고지원 ▲국내외 판로 개척지원 ▲교육 및 컨설팅, DB 구축 등을 지원한다.

경북지방우정청은 ▲사회적기업 생산품 우선 구매지원 ▲우체국 물류이용 및 우체국 쇼핑몰 입점지원 ▲창업 유휴 공간지원 ▲공정여행 상품 우선 구매지원 ▲화물 및 택배 물류비용 할인지원 ▲구내식당 위탁 및 지역 농산물 식자재 사용 등을 지원한다.

이번 협약에는 경상북도사회적기업 종합상사가 협약내용의 세부 추진에 참여했다. 경상북도사회적기업 종합상사는 사회적기업의 판로개척 지원, 상품기획 및 홍보 등을 전문적으로 지원한다.

송경창 경북도 일자리경제산업실장은 “경북의 사회적기업은 그 수가 매년 증가하고 있지만 일반기업에 비해 판로확보와 시장개척에 대한 경쟁력이 미비하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사회적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이 이뤄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글. 박유진 이로운넷 인턴기자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뉴스레터가입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새로운 소식을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