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보증기금, 사회적경제기업 유동화보증 공모

최대 3억원까지 회사채 발행 지원

14일~18일 지원 대상기업 공모

신용보증기금(이사장 황록)이 ‘사회적경제기업 전용 유동화보증(P-CBO) 프로그램’을 도입하고 지원 대상을 모집한다고 9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정부‧지자체 및 관계 법령 등에서 사회적경제기업으로 인증·지정된 중소기업이다. 자기자본 규모와 관계없이 매출액의 1/2까지 최대 3억원의 회사채를 최장 5년간 발행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최상위등급 회사채 수준의 낮은 금리를 적용할 계획이다.

신용보증기금은 새로 도입한 프로그램의 저변 확대를 위해 “우리 함께, 가치(Value)”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오는 14일부터 18일까지 지원 대상 기업을 공개 모집한다.

외부전문가가 참여하는 공모선정위원회의 심사를 거쳐 지원 기업을 최종 선정하며, 선정 기업에게는 6월 말까지 총 50억원을 한도로 지원할 예정이다.

신용보증기금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은 국민의 삶의 질 향상을 추구하는 사회적경제기업을 적극 발굴·지원하기 위해 도입된 제도”라며, “그 동안 대출에만 의존하던 사회적경제기업의 자금 조달 방식이 회사채·투자 등 직접 금융 시장으로 확장되는 마중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번 공모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신보 홈페이지(www.kodit.co.kr), 페이스북(facebook.com/withusKodit)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라현윤 이로운넷 기자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뉴스레터가입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새로운 소식을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