채종원거버넌스사업단 “산채 채취 시작합니다”

임산물로 소득 창출…산림 보호 효과도

산림청 채종원 거버넌스구축 사업 kickoff 단체사진

채종원거버넌스사업단이 산채 채취 사업을 본격 펼친다.

산림청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센터장 김종연)는 18일 안면지소 소관 곰솔채종원에서 ‘채종원거버넌스사업단 사업 kickoff(착수식)’를 개최했다. 이날 착수식에는 김종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 강길남 충청남도산림자원연구소장, 윤동희 채종원거버넌스사업단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 3월 26일 산림청, 충청남도, 채종원거버넌스사업단 간의 업무협약 이후 산채채취 시기가 도래해 사업을 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업무협약의 주요내용은 채종원에서 나는 임산물을 마을 주민이 소득사업으로 활용하면서 국가 기반자산인 채종원을 적극적으로 보호하는 것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거버넌스사업단에게 비표(조끼)와 차량출입허가증이 전달됐다. 이들은 산채를 채취하면서 산림 내 위험한 요소들을 예방하는 활동을 함께 실시한다.

김종연 국립산림품종관리센터장은 “그동안 구상해온 채종원의 거버너스구축 사업이 실현됨을 실감하게 됐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주민소득이 창출되고 사회적경제가 활성화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글. 박유진 이로운넷 인턴기자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뉴스레터가입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새로운 소식을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