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 사회공헌 재단 만든다

재단 이사장 김범수 의장…소셜임팩트 활동 전담

카카오가 소셜임팩트 사업을 강화하기 위해 최근 재단법인 ‘카카오임팩트’를 설립했다.

소셜임팩트란 기업이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공공의 가치를 창출하고 사회에 긍정적 변화를 주는 활동이다. 김범수 카카오 의장이 주요 과제로 삼아왔다.

카카오 관계자는 본지와 통화에서 “최근 모든 설립절차를 마치고 사업 진행 방향을 고민하는 중”이라며 “카카오는 사회를 긍정적으로 변화시킬 수 있는 기업의 활동을 중요하게 여기고 있고, 이를 더욱 강화하기 위해 활동할 것”이라고 17일 밝혔다.

김 의장이 카카오임팩트 초대 이사장을 맡고 홍은택 카카오 메이커스 대표가 재단 운영에 참여할 예정이다. 이사진은 현재 구성 중이다.

재단법인 카카오임팩트는 앞으로 카카오의 각종 사회공헌 활동을 전담하고 확대한다. 카카오는 그동안 크라우드펀딩 플랫폼 ‘같이가치 위드 카카오’(같이가치 with Kakao), 후원시스템 ‘스토리펀딩’, 농산물 직거래 유통 플랫폼 ‘카카오파머’, 공동주문 플랫폼 ‘메이커스 위드 카카오’ 등을 진행해왔다.

 

-글. 박유진 이로운넷 인턴기자

잠시만 기다려 주세요.

뉴스레터가입

뉴스레터에 가입하시면 새로운 소식을 보내드립니다.